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합정동 외국인묘지에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하쿠와 하쿠의 사진기를 나만의 각도 - 앙각으로 담다 ㅋㅋ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진지하게 사진찍는 하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가정家丁적인 하쿠를 몸소 검증해 줄 여인이 하루빨리 생겼으면 좋겠다 ㅎㅎ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Haku!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Haku & his lovely camera istD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프린지 페스티발 길거리 큰무대 공연(팀이름이 아마도 대한국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프린지 페스티발 길거리 큰무대 공연(팀이름이 아마도 대한국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프린지 페스티발 길거리 큰무대 공연(팀이름이 아마도 대한국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민정양과 그의 남편 성철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민정양과 그의 남편 성철군:일부러 얼굴을 다 짤를려고 했는데, 실수로 반 나왔음 ㅎㅎ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민정양과 그의 남편 성철군

_Rollei 35S, Kodak 400 (2006. 8. 12. 토 홍대앞, 프린지페스티발기간)
(일주일후에 8월 12일자로 일자를 수정합니다.)
2006. 2. 23 목요일. 여남동 런닝메이트 경인이, 룸메이트 하쿠가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이다.

경인&문철군
문철군 & 경인

경인&하쿠
하쿠 & 경인

경인&문철군&하쿠
하쿠 & 경인 & 문철군

사진은 경인이와 함께 온 박신애님이 Sony W5로 찍어주셨다.
인천에 있는 차이나타운.
겨울 항구 날씨답게 매서운 바람과 찬 공기가 매우 시렸지만,
실로 오랜만에 나온 친구들과의 나들이는 그것보다 조금 더 신선했다.

하쿠가 카메라를 사고나서 그렇게 같이 출사를 나가려고 했었는데, 결국엔 소원 풀었다.
친구들과 보낸 시간도 정말 즐거웠고, 함께 만난 요적복 목사님의 환대도 너무나 감사했다.
(잠깐의 만남이었지만, 앞으로 좋은씨앗이 될 만남이라는 생각이 든다.)



고마워, 친구들! 즐거웠어!

_2005.02.19.Sat
_s1pro, tamron 28~75 2.8
  1. ^^ 2005.03.07 18:49

    삼총사~~~? ^^

  2. 문철군 2005.03.11 20:10

    삼총사라기보단 패밀리중에 일부이죠. 좋은 동역자들이에요. 당장에 가는 길은 좀 다르지만^^

  3. upriser 2005.03.13 00:09

    오르는 길은 달라도 정상에서 만나리!

  4. Arnie 2005.03.23 20:27

    좋았겠구나~

하쿠, 김학민;
친구가 되기 위한 조건에는 무엇이 있을까? 이 친구와의 관계에서 살펴보자면 그것은 아마도 '서로에게 솔직함', 그리고 '서로를 있는그대로 받아들임'이 아닐까한다. 이렇게 되면 친구가 되기 위한 조건은 없는 셈이다. 단지 친구로 지내기 위한 조건이 있을뿐.

하쿠(아마도 내가 붙여준 별명이지 싶다)의 MBTI는 ISTJ다. 나와는 정반대, 다시말해서 나의 언행을 가장 받아들이기 힘든 성격. 가깝게 지내는 인욱이와 성철이의 MBTI도 ISTJ다. 모두다 대학1년에 만났는데, 여지껏 잘 지내는게 가끔은 신기할 정도다. 이 친구들 덕분에 성격(MBTI)은 단지 한 사람의 성격일뿐, 관계를 가늠하는 어떠한 조건도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사실 성격(MBTI)이 다르면 상대를 이해하고 받아들이기 힘든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솔직함'과 '받아들임'이라는 그 이상의 노력이 있다면 친구가 되는 것에서 성격은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 하쿠가 우리의 관계를 위해 노력하는 모습에 난 늘 고마움을 느낀다.

학민이의 이상형
하쿠의 솔직함을 잘 보여주는 에세이. 난 이런 하쿠의 솔직함이 좋다. 에세이를 읽어보면 하쿠의 이상형은 꽤 구체적이다. 그렇다고 딱딱한 조건을 일일이 열거해 놓은 것도 아닌 것 같다. 사람을 따지는 조건이라기보다는 행복한 순간을 위한 Wish List에 가깝다.^^ 물론 몇가지 조건이 있긴 하지만 그것이 맞지 않는다고 해서 극복하지 못할 하쿠도 아니다. 하쿠는 이상형이라구 해서 썼지만, 내가 보기에 이 에세이는 하쿠를 사귀기 위해 필요한 최상의 매뉴얼이 될 것 같다.

하쿠네 집
베이스를 치는 학민군
음악선곡이 남다르다. 종종 음악들으러, 이야기들으러 놀러간다.

언젠가 같이 부를 노래
김광석씨가 불렀던 + 베이스가 멋진 노래 '자유롭게'
; 학민아, 언젠가 같이 불렀으면 해_2003.10.11

+ Recent posts